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국내 일본 차 판매량 증가…’오염수·노 재팬’ 영향에도 끄떡 없다

김유표 에디터

한국수입자동차협회, 일본 차 브랜드 판매량 증가세 수치 밝혀
도요타·렉서스, 국내 소비자들 선호도 상위권…전년 대비 증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노 재팬(No Japan, 역사 문제 등 이슈로 일본 방문을 하지 않겠다는 한국 국민들의 운동) 영향에도 국내 일본 차 판매량이 증가하고 있다. 그동안 유니클로 등 일본 제품들이 노 재팬 운동의 영향으로 매출에 타격을 입었지만 다시 매출 성장세로 돌아선 것과 비슷한 모습이라는 게 업계 전문가들의 설명이다. 12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에 따르면 지난달 일본 차량 브랜드 판매량은 증가세를 보였다.

자료 사진 / Savvapanf Photo-shutterstock.com

대표적인 일본 차 브랜드 도요타, 렉서스는 전년 대비 판매량이 모두 증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혼다 역시 지난달 이례적으로 판매량이 증가했다. 최근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등의 이슈로 다시 한·일 양국 간의 갈등과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차량 판매 부분에서는 별다른 영향력을 미치지 못한 셈이다.

도요타 자료 사진 / Andrii Medvediuk-shutterstock.com
렉서스 자료 사진 / Best Auto Photo-shutterstock.com

최근 자동차 온라인 커뮤니티 등지에서는 일본 자동차 브랜드를 타는 것을 응원·장려하는 글이 올라오고 있다. 일본 차량의 우수성을 강조한 누리꾼들은 “왜 노 재팬을 해야 하는지 모르겠다. 일본 차들의 섬세한 기술력이 뛰어나기 때문”, “소비자로서 선택할 만한 가치가 있다”고 전했다.


일본 차량 시장은 수소연료전지차(이하 수소차) 부분에서도 현대자동차를 뒤쫓고 있다. 최근 에너지 시장조사기관 SNE리서치에 따르면 도요타는 전년 대비 15.8% 오른 2884대의 수소차를 판매한 것으로 알려졌다. 도요타는 ‘미라이'(Mirai) 모델을 앞세워 판매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author-img
김유표 에디터
daishidance@carandmore.co.kr

댓글0

300

댓글0

[최신뉴스] 랭킹 뉴스

  • 포르쉐 타이칸 주도했던 개발자, 현대차 성능개발 부사장 됐다
  • 10대만 한정 출시한다는 카니발 리무진
  • 곧 고객 인도 시작한다는 이네오스 그레나디어가 거친 테스트
  • 아빠들 육아 참여 높인다… 공공 화장실에 '이것' 설치한 볼보
  • 폭스바겐 플래그십 전기 세단 ID.7, 자국에서 역대 최고로 인정 받아
  • 스트라드비젼, 기술성 평가 'A, A' 통과로 기업공개 가속화

[최신뉴스] 공감 뉴스

  • 벤틀리 최초의 하이브리드, 6월 공개되는 컨티넨탈 GT에 실린다
  • 취약계층 발레 전공생, 슈투트가르트에 연수 보내준다는 포르쉐
  • 2024 '혼다 원 메이커 레이스' 1라운드 성황리 종료
  • 코엑스 맞은 편에 들어설 건물 모습이 공개됐다. 현대차 조감도 공개
  • 재규어, 포뮬러 E 9-10라운드 우승, 준우승으로 팀 순위 1위 지켜
  • KG모빌리티도 인증 중고차 사업에 뛰어 들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이번에도 대박 확정” 신형 팰리세이드, 기다리던 아빠들 환호 폭발
    “이번에도 대박 확정” 신형 팰리세이드, 기다리던 아빠들 환호 폭발
  • ‘연봉 3천만 원’ 사회 초년생, 신형 아반떼 현실 유지 가능할까?
    ‘연봉 3천만 원’ 사회 초년생, 신형 아반떼 현실 유지 가능할까?
  • ‘신형 쏘나타 VS 중고 그랜저’ 이렇게 사면 절대 후회 없습니다
    ‘신형 쏘나타 VS 중고 그랜저’ 이렇게 사면 절대 후회 없습니다
  • ‘테슬람들 X됐다’ 해킹 뚫린 테슬라 충격적 근황에 차주들 비상
    ‘테슬람들 X됐다’ 해킹 뚫린 테슬라 충격적 근황에 차주들 비상
  • 이 비주얼 실화? 렉서스 끝판왕 ‘ES’, 신형 모델이 대박인 이유
    이 비주얼 실화? 렉서스 끝판왕 ‘ES’, 신형 모델이 대박인 이유
  • “지금 봐도 대박” 말 나오는 그 시절 포드, 레전드 스포츠카 3종
    “지금 봐도 대박” 말 나오는 그 시절 포드, 레전드 스포츠카 3종
  • “볼보 EX30 괜히 샀다” 기아 EV3, 역대급 성능 수준 파헤쳐 보니..
    “볼보 EX30 괜히 샀다” 기아 EV3, 역대급 성능 수준 파헤쳐 보니..
  • “영업 접어야 할 판” 전기차 택시 기사들 제대로 난리 났다는 현 상황
    “영업 접어야 할 판” 전기차 택시 기사들 제대로 난리 났다는 현 상황
  • 국산차보다 싸다? 국내 진출 확정 ‘스코다’, 가격 수준 역대급이네
    국산차보다 싸다? 국내 진출 확정 ‘스코다’, 가격 수준 역대급이네
  • “무려 1억이 넘는데?” 캐딜락 리릭이 가성비 甲 전기차인 이유
    “무려 1억이 넘는데?” 캐딜락 리릭이 가성비 甲 전기차인 이유
  • “이게 OO억이요?” 불에 홀랑 타버린 40년 전 페라리, 충격 가격 수준
    “이게 OO억이요?” 불에 홀랑 타버린 40년 전 페라리, 충격 가격 수준
  • ‘엄마들 제대로 저격’ 신형 캐스퍼, 디자인 변화에 난리 난 상황
    ‘엄마들 제대로 저격’ 신형 캐스퍼, 디자인 변화에 난리 난 상황

[최신뉴스] 인기 뉴스

  • 포르쉐 타이칸 주도했던 개발자, 현대차 성능개발 부사장 됐다
  • 10대만 한정 출시한다는 카니발 리무진
  • 곧 고객 인도 시작한다는 이네오스 그레나디어가 거친 테스트
  • 아빠들 육아 참여 높인다… 공공 화장실에 '이것' 설치한 볼보
  • 폭스바겐 플래그십 전기 세단 ID.7, 자국에서 역대 최고로 인정 받아
  • 스트라드비젼, 기술성 평가 'A, A' 통과로 기업공개 가속화

[최신뉴스] 추천 뉴스

  • 벤틀리 최초의 하이브리드, 6월 공개되는 컨티넨탈 GT에 실린다
  • 취약계층 발레 전공생, 슈투트가르트에 연수 보내준다는 포르쉐
  • 2024 '혼다 원 메이커 레이스' 1라운드 성황리 종료
  • 코엑스 맞은 편에 들어설 건물 모습이 공개됐다. 현대차 조감도 공개
  • 재규어, 포뮬러 E 9-10라운드 우승, 준우승으로 팀 순위 1위 지켜
  • KG모빌리티도 인증 중고차 사업에 뛰어 들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이번에도 대박 확정” 신형 팰리세이드, 기다리던 아빠들 환호 폭발
    “이번에도 대박 확정” 신형 팰리세이드, 기다리던 아빠들 환호 폭발
  • ‘연봉 3천만 원’ 사회 초년생, 신형 아반떼 현실 유지 가능할까?
    ‘연봉 3천만 원’ 사회 초년생, 신형 아반떼 현실 유지 가능할까?
  • ‘신형 쏘나타 VS 중고 그랜저’ 이렇게 사면 절대 후회 없습니다
    ‘신형 쏘나타 VS 중고 그랜저’ 이렇게 사면 절대 후회 없습니다
  • ‘테슬람들 X됐다’ 해킹 뚫린 테슬라 충격적 근황에 차주들 비상
    ‘테슬람들 X됐다’ 해킹 뚫린 테슬라 충격적 근황에 차주들 비상
  • 이 비주얼 실화? 렉서스 끝판왕 ‘ES’, 신형 모델이 대박인 이유
    이 비주얼 실화? 렉서스 끝판왕 ‘ES’, 신형 모델이 대박인 이유
  • “지금 봐도 대박” 말 나오는 그 시절 포드, 레전드 스포츠카 3종
    “지금 봐도 대박” 말 나오는 그 시절 포드, 레전드 스포츠카 3종
  • “볼보 EX30 괜히 샀다” 기아 EV3, 역대급 성능 수준 파헤쳐 보니..
    “볼보 EX30 괜히 샀다” 기아 EV3, 역대급 성능 수준 파헤쳐 보니..
  • “영업 접어야 할 판” 전기차 택시 기사들 제대로 난리 났다는 현 상황
    “영업 접어야 할 판” 전기차 택시 기사들 제대로 난리 났다는 현 상황
  • 국산차보다 싸다? 국내 진출 확정 ‘스코다’, 가격 수준 역대급이네
    국산차보다 싸다? 국내 진출 확정 ‘스코다’, 가격 수준 역대급이네
  • “무려 1억이 넘는데?” 캐딜락 리릭이 가성비 甲 전기차인 이유
    “무려 1억이 넘는데?” 캐딜락 리릭이 가성비 甲 전기차인 이유
  • “이게 OO억이요?” 불에 홀랑 타버린 40년 전 페라리, 충격 가격 수준
    “이게 OO억이요?” 불에 홀랑 타버린 40년 전 페라리, 충격 가격 수준
  • ‘엄마들 제대로 저격’ 신형 캐스퍼, 디자인 변화에 난리 난 상황
    ‘엄마들 제대로 저격’ 신형 캐스퍼, 디자인 변화에 난리 난 상황

공유하기